최종편집: 2024-06-19 19:32

  • 맑음속초26.4℃
  • 구름조금32.8℃
  • 구름많음철원30.6℃
  • 맑음동두천31.0℃
  • 구름조금파주29.5℃
  • 구름조금대관령26.6℃
  • 구름조금춘천32.6℃
  • 구름많음백령도23.7℃
  • 맑음북강릉29.7℃
  • 맑음강릉31.6℃
  • 맑음동해26.4℃
  • 구름많음서울33.6℃
  • 구름많음인천29.2℃
  • 구름많음원주33.3℃
  • 맑음울릉도25.8℃
  • 구름많음수원30.4℃
  • 구름많음영월31.6℃
  • 구름많음충주32.4℃
  • 구름조금서산29.8℃
  • 구름조금울진25.0℃
  • 구름많음청주34.1℃
  • 흐림대전32.9℃
  • 흐림추풍령29.3℃
  • 구름많음안동32.2℃
  • 흐림상주32.0℃
  • 구름많음포항30.1℃
  • 구름많음군산26.9℃
  • 구름많음대구32.9℃
  • 흐림전주27.7℃
  • 구름많음울산27.0℃
  • 구름많음창원26.6℃
  • 흐림광주29.2℃
  • 구름많음부산25.0℃
  • 구름많음통영23.3℃
  • 흐림목포25.4℃
  • 구름많음여수25.4℃
  • 구름많음흑산도22.3℃
  • 흐림완도25.2℃
  • 흐림고창26.4℃
  • 흐림순천25.2℃
  • 구름조금홍성(예)29.8℃
  • 구름조금31.6℃
  • 흐림제주24.7℃
  • 흐림고산21.0℃
  • 흐림성산22.8℃
  • 흐림서귀포23.1℃
  • 구름많음진주26.7℃
  • 구름조금강화26.5℃
  • 구름많음양평31.5℃
  • 구름많음이천32.4℃
  • 맑음인제29.4℃
  • 구름조금홍천32.6℃
  • 구름조금태백26.9℃
  • 구름조금정선군32.5℃
  • 구름많음제천30.2℃
  • 구름많음보은31.6℃
  • 맑음천안31.0℃
  • 구름많음보령27.8℃
  • 흐림부여28.8℃
  • 구름많음금산29.5℃
  • 구름많음30.9℃
  • 흐림부안26.4℃
  • 흐림임실28.3℃
  • 흐림정읍26.1℃
  • 흐림남원30.5℃
  • 흐림장수28.8℃
  • 흐림고창군26.2℃
  • 흐림영광군26.6℃
  • 구름많음김해시26.1℃
  • 흐림순창군30.0℃
  • 구름많음북창원27.8℃
  • 구름많음양산시28.4℃
  • 흐림보성군26.1℃
  • 흐림강진군26.3℃
  • 흐림장흥24.9℃
  • 흐림해남24.8℃
  • 구름많음고흥25.3℃
  • 구름많음의령군29.7℃
  • 구름많음함양군29.5℃
  • 구름많음광양시27.2℃
  • 흐림진도군24.0℃
  • 구름많음봉화26.6℃
  • 구름많음영주29.2℃
  • 구름많음문경28.2℃
  • 구름많음청송군29.4℃
  • 구름많음영덕27.4℃
  • 흐림의성31.7℃
  • 구름많음구미32.8℃
  • 구름많음영천32.4℃
  • 구름많음경주시31.4℃
  • 구름많음거창28.7℃
  • 구름많음합천30.0℃
  • 구름많음밀양30.3℃
  • 구름많음산청28.0℃
  • 구름많음거제24.8℃
  • 구름많음남해25.3℃
  • 구름많음26.8℃
기상청 제공
세종시 붕괴 위험 건물 곳곳에 산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n이슈

세종시 붕괴 위험 건물 곳곳에 산재

김동빈 의원, 도시계획도로 미집행 시설 조속 추진 요구
세종시 관내 146곳 미집행…금남·부강 지역만 29곳 방치

1717743637596.jpg
김동빈 의원이 7일 건설교통국 소관 산업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굿뉴스365] 세종시가 도시계획에 따라 보상을 완료하고도 시설물 철거 등 사후 관리를 하지 않아 붕괴될 위험이 있는 건물이 곳곳에 산재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7일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김동빈 의원에 따르면 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도로 446개소 중 실시설계를 했음에도 추진되지 않고 있는 곳이 146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85건은 보상비 확보조차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보상만 하고 사업추진은 전혀 되지 못할 뿐 아니라 관리조차 되지 못하고 있는 곳이 금남면과 부강면에서만도 29곳이나 된다는 것.

 

게다가 금남면의 경우 도시계획도로에 편입될 건물은 이미 보상이 이뤄진 상태로 소유 관리권이 세종시에 있지만 사업을 착수하지 못해 건물 노후에 따른 붕괴위험이 도사리고 있다.

 

김동빈 의원은 이 같은 사실을 건설교통국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지적했다.

 

김 의원은 "민원인이 위험에 대한 조치를 취해달라고 요청했으나 시는 예산 핑계만 대며 어떠한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우선적으로 장마를 대비해서 안전 점검 및 안전 조치해 달라”며 "보상이 이뤄진 곳은 서둘러 착공하고 붕괴 위험이 있는 곳은 예비비 편성 등을 통해 즉시 조치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에 이두희 건설교통국장은 "철거 문제는 현장을 확인해 보고 조치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보상이 완료된 건물을 56동 정도 보상이 되고 철거가 안 된 상황이라 그 부분도 안전조치는 별도로 조치 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이 국장은 "도시계획도로 문제는 24년도 금년 말까지 90개 노선 중에서 한 56개 노선은 보상이 완료가 됐고 나머지 34개 노선은 보상조차도 못하고 있다”며 "사업비만 해도 1천 억원 이상이 들어간다”고 밝혔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