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덕사 대웅전에서 불기 2563년 봉축
수덕사 대웅전에서 불기 2563년 봉축
  • 송경화 기자
  • 승인 2019.05.12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송스님, “일체만물이 부처님” 법어 전해
황선봉 군수, 군민의 안전과 부처님이 세상에 오신 뜻 기려

[굿뉴스365]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황선봉 예산군수가 수덕사 대웅전에서 열린 법요식에 참가해 군민의 안전과 부처님이 세상에 오신 뜻을 기렸다.

12일 수덕사 대웅전에서 수덕사를 비롯 덕숭총림 1만여 명의 신도들이 운집해 법석을 마련하고 법요식을 봉행했다.

이날 법석에 오른 수덕사 방장 우송 스님은 봉축법어를 통해 “부처님의 첫 말씀은 ‘천상천하 유아독존’이 하늘땅이 이름 짓기 전이오, 소리 없이 한줄기 숨길이 우주를 덮었다”며 “만물을 소생시키고 가지마다 잎잎이 한 숨길이며 끝 파도에 바다가 다 있어 일체가 부처님이요, 일체가 숨결이요, 일체가 대자비로다"라며 일체만물이 부처님이라고 칭송했다.

우송 스님은 “우리는 부처님을 찬탄하며 등불 공양을 올립니다. 대종 소리 같은 천등 만등이 지축을 흔듭니다. 부처님의 미소가 가슴에 젖어듭니다”라고 법어를 전했다.

수덕사 방장 우송 스님

또 주지 정묵 스님도 올해 봉축표어인 ‘마음愛 자비를 세상愛 평화를’의 의미를 전하며 부처님오신날을 찬탄했다.

정묵 스님은 봉축사를 통해 “부처님께서는 중생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사랑과 연민의 지극한 마음으로 중생의 근심 걱정 슬픔을 덜어주시고 계시기 때문에 부처님의 가르침과 같은 자비의 마음으로 국민을 비롯한 온 인류의 마음에 지혜와 자비가 환하게 켜져서 행복한 가정, 아름다운 사회, 평화로운 세계가 만들어질 것이다”라고 송축했다.

한편 이날 수덕사 봉축 법요식에는 황 군수를 비롯 홍문표 국회의원, 충남도 나소열 문화체육 부지사, 이승구 군의장, 박재진 충남지방경찰청장, 김장호 예산경찰서장 등이 자리를 함께했다.

수덕사 방장 우송 스님이 관불의식을 하고 있다.
수덕사 주지 정묵스님이 관불의식을 하고 있다.
황선봉 예산군수가 관불의식을 하고 있다.
홍문표 국회의원이 관불의식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소 : 충청남도 홍성군 자경로 17
  • 본부 : 천안시 동남구 봉정로40 성명빌딩 501호
  •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12길 105
  • 대표전화 : 041-577-0010
  • Fax : 041-575-0365
  • Mobile Fax : 0504-167-0365
  • 명칭 : ㈜굿뉴스
  • 제호 : 굿뉴스365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29
  • 등록·발행일 : 2014-06-16
  • 발행인 : ㈜굿뉴스 송경화
  • 편집인 : 송경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명우
  • 굿뉴스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굿뉴스365.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odnews@goodnews365.net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