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겨울철 농가 효자작목’ 냉이·달래 수확 한창
태안군, ‘겨울철 농가 효자작목’ 냉이·달래 수확 한창
  • 김부원 기자
  • 승인 2020.01.16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갯바람 맞고 자라 진한 향 일품, 고소득 작목으로 각광
▲ 안면읍에서 냉이를 수확하고 있는 모습
[굿뉴스365] 태안지역 농민들이 겨울철 고소득 작목으로 각광받는 냉이와 달래 수확에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군은 지난달 중순부터 지역 100여 농가가 냉이를 수확하고 있다고 밝혔다.

냉이는 단백질과 비타민A, 비타민C 등 각종 무기질이 풍부하고 간·위장 건강에 효과가 있으며 소화기능을 도와 입맛을 돋우는 한편 눈 건강 유지에도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다.

태안지역에서 생산되는 냉이는 갯바람을 맞고 자라 쌉쌀한 맛과 진한 향이 일품이며 영양분이 골고루 들어있어 단순한 나물음식이 아닌 건강식품으로 소비자들로부터 각광받고 있다.

태안에서는 매년 12월 중순부터 3월 중순까지 약 200여 톤의 냉이와 달래를 수확·출하하고 있으며 태안산 냉이는 현재 1kg 3,500원, 달래는 1kg 6,000원 선으로 산지수집상 및 농협공판장을 통해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 시장 등지에서 최고급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군 농업기술센터는 시범사업을 추진, 세척시설 이동식 하우스 냉이 수확기 달래종구 건조 및 보관 개량형 건조시설 등을 농가에 지원해 경영비 절감과 일손부족 문제 해결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한편 태안 달래는 비옥한 황토에서 자라 맛과 향이 독특하고 각종 무기질과 비타민 함유량이 많아 피로·불면증·빈혈·중풍·식욕부진·동맥경화 등에 효과가 있어 도시민들의 건강식품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군 관계자는 “태안지역의 냉이는 해풍을 맞고 자란 무공해 농산물로서 비옥한 황토에서 자라 뿌리가 곧고 깊게 뻗어 상품성이 뛰어나다”며 “태안지역의 고소득 작목으로 정착되고 있는 냉이와 달래의 안정적인 재배를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을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소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봉정로 40 (성명빌딩) 501호
  •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12길 105
  • 대표전화 : 041-577-0010
  • Fax : 041-575-0365
  • Mobile Fax : 0504-167-0365
  • 명칭 : ㈜굿뉴스
  • 제호 : 굿뉴스365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29
  • 등록·발행일 : 2014-06-16
  • 발행인 : ㈜굿뉴스 송경화
  • 편집인 : 송경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명우
  • 굿뉴스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굿뉴스365.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odnews@goodnews365.net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