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대표는 ‘추한 입’ 닫고 자중하라”
“추미애 대표는 ‘추한 입’ 닫고 자중하라”
  • 김춘수 기자
  • 승인 2018.05.13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장제원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명의 논평

 

[굿뉴스365] 자유한국당은 13일 김성태 원내대표를 겨냥해 독설을 쏟아낸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추미애 대표의 ‘추한 입’이 대치정국을 돌이킬 수 없는 파국으로 몰고 가고 있다”고 일갈했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장제원 수석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통해 “존재감 없는 집권당 대표가 초조함을 견디지 못해 철없는 막말을 쏟아내며 새로 선출된 홍영표 원내대표의 협상력에 까지 치명적 손상을 안겨 주었다”고 성토했다.

논평은 “함량미달의 집권당 대표의 무능이 민주당을 수렁으로 몰아넣고 있는 것이다”며 “힘없는 야당의 저항과 투쟁에 대해 막말로 맞설 것이 아니라 명분을 주고 실리를 끌어내는 것이 유능한 집권당 대표의 역할임을 추미애 대표는 알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추미애 리스크’야 말로 대한민국 국회 최대의 리스크가 아닐 수 없다”고 비판하고 “집권당 대표라는 사람의 눈에는 ‘문재인’ 만 보이고, 권력에 의해 기만당한 국민 따위는 보이지도 않는 모양이다”고 꼬집었다.

또 “정권에 ‘막말’을 상납해 대표 퇴임 후 한 자리 하려는 ‘기득권에 찌든 그저그런 생활형 정치인’이라는 것을 자인하고 있는 추미애 대표의 모습이 처량하다”며 “추미애 대표는 ‘추한 입’을 닫고 자중하라”고 쏘아 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소 : 충청남도 홍성군 자경로 17
  • 본부 : 천안시 동남구 봉정로40 성명빌딩 501호
  •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12길 105
  • 대표전화 : 041-642-0642
  • Fax : 041-641-0246
  • Mobile Fax : 0504-167-0365
  • 명칭 : ㈜굿뉴스
  • 제호 : 굿뉴스365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29
  • 등록·발행일 : 2014-06-16
  • 발행인 : ㈜굿뉴스 송경화
  • 편집인 : 송경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명우
  • 굿뉴스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굿뉴스365.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odnews@goodnews365.net
ND소프트